기사검색

구독하기 2021.06.10. (목)

경제/기업

삼성전자, ‘갤럭시 북’ 시리즈 3종 정식 출시

삼성전자가 ‘갤럭시 북’ 시리즈 3종을 정식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출시대상은 △슈퍼 AM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S펜을 지원하는 투인원(2-in-1) 노트북 ‘갤럭시 북 프로 360’ △초슬림∙초경량 디자인의 ‘갤럭시 북 프로’ △컴포트 디스플레이·듀얼 SSD·풀 포트를 지원하는 ‘갤럭시 북’까지 모두 3종이다.

 

 

‘갤럭시 북’ 시리즈는 스마트폰·태블릿·웨어러블 등 다양한 갤럭시 기기들과 쉽고 빠른 연동성이 특징이다.

 

△네트워크 연결이나 계정 로그인 없이도 빠르고 간편하게 파일을 전송할 수 있는 '퀵 쉐어(Quick Share)' △스마트폰과 태블릿에서 촬영한 사진이나 영상을 ‘갤럭시 북’에서 바로 확인하고 편집까지 가능한 '삼성 갤러리(Samsung Gallery)' 기능을 제공한다. 

 

'갤럭시 북'과 스마트폰을 연결해 스마트폰에서만 사용 가능한 앱을 최대 5개까지 노트북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사용자 휴대폰(Your Phone)' 기능도 눈길을 끈다.

 

또한, 노트북 최초로 '갤럭시 북 스마트 스위치'를 지원해 이전 노트북의 파일이나 앱, 환경설정 등을 새로운 ‘갤럭시 북’에 빠르고 간편하게 전송할 수 있다.

 

‘갤럭시 북 프로 360’은 360도 회전이 가능해 완전히 접어서 태블릿처럼 사용할 수 있다.

 

‘갤럭시 북 프로’는 초슬림∙초경량 디자인으로 비교 불가한 휴대성이 강점이다. 13.3형 모델은 두께 11.2mm에 무게 868g로 역대 삼성 ‘갤럭시 북’ 시리즈 중 가장 얇고 가볍다. 

 

‘갤럭시 북’은 기존 모델 대비 두께와 무게를 각각 약 18%, 약 14% 줄여 슬림 메탈 디자인을 완성했다. 데이터를 마음껏 저장할 수 있도록 SSD 확장이 가능하며, HDMI, LAN, micro SD 등 다양한 포트를 지원해 어댑터 없이도 편리하게 사용 가능하다. LTE 지원 모델도 있어 선택의 폭을 넓혔다.

 

‘갤럭시 북 프로’와 ‘갤럭시 북’ LTE 지원 모델은 21일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북’ 시리즈 정식 출시를 기념해 14일 저녁 9시부터 라이브 퀴즈쇼 ‘갤럭시 라이브 퀴즈쇼’(갤라쇼)를 진행한다. 힙합 뮤지션 ‘그레이’와 그룹 마마무 ‘솔라’ 등 갤럭시 찐팬 셀럽과 인기 크리에이터가 출연해 퀴즈와 함께 ‘갤럭시 북’ 시리즈를 소개할 예정이다. ‘갤라쇼’는 삼성 코리아 공식 유튜브·페이스북·트위터를 통해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삼성전자는 오는 7월말까지 전국 64개 삼성 디지털프라자에서 ‘갤럭시 북 스튜디오’도 운영한다.

 

‘갤럭시 북 스튜디오’는 스터디, 비즈니스, 엔터테인먼트, 리빙 등 다양한 일상 속 모먼트로 체험존을 구성했다. 소비자들은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공간에서 ‘갤럭시 북’을 중심으로 스마트폰, 태블릿, 웨어러블 등 다양한 갤럭시 기기 간 놀라운 연결성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다.

 

삼성전자는 6월30일까지 ‘갤럭시 북’ 시리즈를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 북’ 시리즈는 강력한 연결성과 휴대성을 바탕으로 완벽한 갤럭시 연결성을 구축했다”며, “갤라쇼부터 ‘갤럭시 북 스튜디오’까지 온∙오프라인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갤럭시 북’ 시리즈만의 새로운 혁신을 체험하고, 다양한 구매 혜택과 함께 일상의 자유로움을 직접 만끽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