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4.17. (수)

기타

'대륙아주 자회사' 아주기업경영연구소, 한양대 ESG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ESG 데이터, 기후금융, 의결권 행사 빅데이터 등 공동 활용하기로

 

 

법무법인 대륙아주(대표변호사·이규철)의 자회사인 아주기업경영연구소(대표이사·이정욱)가 30일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동훈타워 대륙아주 대회의실에서 한양대 ESG정책분석센터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양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ESG 자원을 적극 활용해 업무성과를 높이기 위해 이뤄졌다.

 

협약에 따라 아주기업경영연구소와 한양대 ESG정책분석센터는 ESG 데이터와 기후금융, 의결권 행사 데이터 등을 공동으로 활용하고, ESG 정책 및 의결권 행사와 관련한 정책 연구 및 실무분석 작업을 함께 한다.

 

협약식에는 아주기업경영연구소 측에서 이정욱 대표이사와 박종삼 본부장, 문창원 본부장, 김남은 부본부장이 참석했다. 한양대 ESG 정책분석센터에서는 이영 센터장(경제금융대학장)과 남덕우 부센터장, 이정환 부센터장이 참여했다. 또 아주기업경영연구소의 모회사인 대륙아주 측에서는 이규철 대표변호사와 남동환 변호사(경영총괄변호사), 이상봉 변호사(ESG 자문그룹 부문장), 김승진 변호사가 참석했다.

 

아주기업경영연구소는 기관투자자들에게 투자활동에서 발생할 수 있는 의결권 행사에 대한 자문과 관련규정의 제·개정 자문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ESG 관점에서 투자대상 기업을 평가·보고하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한양대 ESG정책분석센터는 기업의 기후변화 대응, ESG 정책 평가, 정부의 ESG 정책현황 등을 파악해 정책분석서비스를 제공하는 연구기관이다.

 

이정욱 대표이사는 “이번 MOU는 두 기관 간의 협력을 통한 ESG 데이터 분석 및 그린 이코노미 분야에서의 공동연구와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어 의미가 매우 크다”고 말했다.

 

이영 센터장은 “아주기업경영연구소가 진행하는 의결권 자문 사업, ESG 평가 사업 등은 한양대 ESG정책분석센터가 수행하는 사업과 접점이 큰 만큼 협업을 통해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규철 대표변호사는 “아주기업경영연구소가 ESG 분야에서 성장하는 중요한 시점에 한양대 ESG정책센터와 함께하게 돼 큰 기대가 된다. 양 기관이 ESG 분야 대표기관으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