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7.23. (화)

세정가현장

중부국세청, '소극행정·부패비리' 깨트리고 '적극행정·청렴문화' 펼친다

 

 

중부지방국세청(청장·김진현)이 소극행정과 부패비리를 멀리하고 적극행정과 청렴문화를 다짐하는 결의식을 가졌다.

 

중부청은 19일 김진현 중부청장과 국장단, 직원대표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적극행정 및 청렴문화를 정착하기 위한 결의문 낭독과 박터트리기 행사를 진행했다.

 

직원 대표 등이 낭독한 결의문에는 소극행정 관행을 혁파하고 부당한 이익을 금지하는 등 공직자로서 적극행정 및 청렴 실천을 다짐하는 내용이 담겼다.

 

결의문 낭독에 이어 진행된 박터트리기 행사에서는 ‘소극행정’, ‘부패비리’ 등이 쓰여진 박을 직원들이 오자미를 던져 깨트렸으며, 박이 터지자 ‘적극행정’, ‘청렴韓세상’ 등이 적힌 현수막이 펼쳐졌다.

 

행사에 참여한 중부청 직원들은 “초등학교 운동회처럼 재미와 함께, 공직자로서 적극행정과 청렴에 다시 한번 다짐하는 계기가 됐다”고 입을 모았다.

 

김진현 중부청장은 국장단들과 함께 박터트리기에 함께 했으며, “작은 일 하나에서부터 선제적으로 적극행정과 청렴을 실천하면서 국민 눈높이에 다가서는 세정을 펼쳐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번 적극행정 및 청렴 다짐 결의식은 중부청을 시작으로 다음달 초까지 일선 산하세무서까지 릴레이로 진행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