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2.09.29. (목)

세정가현장

서울지방국세청, 가장 먼저 수해복구 성금 기탁

전직원 1천78만원 모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

 

서울지방국세청(청장⋅강민수)은 기록적인 폭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의 신속한 복구를 지원하기 위해 구호성금 1천78만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16일 기탁했다.

 

이번 성금은 갑작스런 수해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의 아픔을 위로하고, 하루 빨리 일상생활 복귀를 바라는 마음으로 서울청 전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마련했다.

 

강민수 청장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주민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리며, 적은 금액이지만 피해지역의 빠른 복구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서울청은 수해로 세금납부가 곤란한 납세자를 대상으로 납기를 최대 9개월까지 연장하고 강제징수 집행을 최대 1년까지 유예하는 등 다양한 세정지원도 펼칠 예정이다.

 

서울청은 지난 울진・삼척・강릉 산불피해 당시에도 성금을 기탁했으며, 앞으로도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실천해 나갈 방침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