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4.07 (화)

세정가현장

대전국세청, "코로나19 피해농가 돕자"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 전개

대전지방국세청(청장·한재연)은 코로나19로 인한 초·중·고교 개학 연기로 인해 학교 급식용 농산물 납품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도움을 주고자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을 펼치고 있다.

 

 

대전청은 관내 지방자치단체, 교육청 등과 협조해 채소, 딸기, 토마토, 두부, 계란, 축산물 등을 생산하는 총 7개 업체에 대해 공동구매를 실시했으며, 대전청 전 직원이 참여해 2천여만원의 농산물을 구입했다.

 

이에 학교 급식 납품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A농가는 “대전국세청의 농산물 팔아주기로 큰 도움을 받았다”며 감사를 표했다.

 

한재연 청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들을 도울 수 있어 기쁘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되는 날까지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는 일을 지속적으로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청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을 돕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구‧경북지회에 각각 300만원씩 성금을 기탁한 바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