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7.12. (금)

세무 · 회계 · 관세사

정일 부산지방공인회계사회장 연임

정일 부산지방공인회계사회장이 연임에 성공했다.

 

부산지방공인회계사회는 19일 부산상의 2층에서 열린 제30회 정기총회에서 기호2번 정일 회계사가 16대 회장에 당선됐다고 밝혔다.

 

부회장에는 반경찬·이종호·이강희 회계사, 감사에는 이경진·예상우 회계사가 무투표 당선됐다.

 

이번 부산지방공인회계사회장 선거는 지방공인회계사회 사상 첫 경선이자 현 회장과 부회장의 맞대결로 주목을 받았다.

 

투표 결과, 유효투표수 603표 중 기호1번 신태용 후보는 256표(42.45%), 기호2번 정일 후보는 347표(57.5%)를 획득했다. 투표율은 66.63%로 나타났다. 

 

정일 신임 회장은 부산지회 연수이사·부회장을 거쳐 현재 회장을 맡고 있으며, 한국공인회계사회 조세담당이사·상생협력위원회 위원 등 다양한 회무경험을 갖고 있다. 

 

그는 공약으로 부산지방공인회계사회의 위상 제고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내걸었다. △본회와의 협력을 통해 지방회계사회의 재정확보 △회원 연수, 회계의 날 행사 등을 내실화해 회원의 전문성 향상과 홍보 활동 △운영규정 일체 정비 등도 공약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