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6.22. (토)

관세

군용 전략물자 266억원어치 불법 수출 업체 적발

관세청, '5월의 관세인'에 부산세관 김준우 주무관 선정 

 

 

전략물자와 수출통제 대상 물품을 불법 수출한 업체를 적발한 부산세관 김준우 주무관이 5월의 관세인에 선정됐다.

 

관세청은 5일 2024년 5월의 관세인에 부산세관 김준우 주무관을 선정해 시상했다고 밝혔다.

 

김준우 주무관은 총기부품 등 군용 전략물자 266억원 상당을 제조해 불법 수출한 업체와 함께, 수출통제 대상인 초정밀 공작기계 155억원 상당을 불법 수출한 업체 등을 적발한 성과가 인정됐다.

 

관세청은 이날 업무 분야별로 우수한 성과를 낸 직원도 함께 시상했다.

 

통관검사분야 유공자에는 농산물 가격 상승에 따른 국내 밀수를 예상하고 정보분석과 적극적인 검사를 통해 14.5톤 서리태 밀수입을 적발한 인천세관 이현욱 주무관과 천경학 주무관이 선정됐다.

 

물류감시분야 유공자에는 선박용품으로 적재허가 받은 면세유를 해외로 반송하려 한 유류공급 업체를 선박용 유류에 대한 정보분석과 불시 점검을 통해 적발한 공로로 부산세관 양희진 주무관이, 심사분야 유공자에는 외환검사 과정에서 조사·심사부서 간 협업으로 중복조사 우려를 해소하면서도 12억원을 추징하는 성과를 창출한 인천세관 김차연 주무관과 장욱 주무관이 선정됐다.

 

마약단속분야 유공자에는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입국하는 여행자의 기탁수하물에 대한 X-ray 검색을 통해 메스암페타민 1.95kg을 적발한 김해공항세관 김민혜 주무관이 선정됐다.

 

이와함께 일반행정분야에 인천공항세관 박상철 주무관, 스마트혁신분야 두영훈 주무관이 각각 선정됐으며, 서울세관 신선호 주무관과 대구세관 박진영 주무관에게는 관세청장 표창이 수여됐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