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6.25. (화)

세무 · 회계 · 관세사

딜로이트안진-삼쩜삼, 올해 '종부세 환급서비스' 내놓는다

'삼쩜삼' 세무환급 플랫폼 통해 서비스 제공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은 지난 2일 국내 최대 세무환급 플랫폼 '삼쩜삼'을 운영하는 자비스앤빌런즈와 '개인납세자의 종합부동산세 환급 서비스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은 택스테크(tax-tech·세무와 기술의 합성어)  산업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삼쩜삼은 정기 종합소득세에서 부동산세까지 사업영역을 확장한다는 구상이다.  

 

구체적으로 딜로이트 안진 세무자문본부 TTC(택스 테크놀로지 컨설팅) 그룹은 풍부한 세금관련 솔루션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환급 솔루션 개발과 환급 신고 등을 담당한다. 

 

자비스앤빌런즈는 2천만 고객이 사용하는 삼쩜삼 플랫폼을 기반으로 뛰어난 접근성과 편의성을 제공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연내 종합부동산세 환급 서비스는 올해 '삼쩜삼'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딜로이트 안진 세무자문본부 TTC그룹은 '세무업무 자동화 및 세무데이터 기반 솔루션 사업화'를 추진하기 위해 지난해 회계법인 업계 최초로 조직됐다. 구성원은 세금 관련 시스템 구축과 데이터 분석 및 활용을 전문으로 하는 기획·설계 개발자로 업계 최고 전문가들이다. 출범 1년만에 법인세 신고프그램 개발 및 글로벌최저한세(Pillar2) 시스템 관련 업무를 다수 수주하며, 택스 테크 산업을 선도하고 있다.

 

홍종성 딜로이트 안진 대표이사는 "현재 딜로이트 안진 TTC그룹 은 법인세신고 프로그램 등 다양한 세금관련 솔루션을 개발해 왔으며, 특히 삼쩜삼과의 협업을 통해 세무 시장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협약은 딜로이트 안진 세무자무본부의 전문 역량을 IT산업에 접목시킬 수 있는 새로운 기회이고, 앞으로도 택스테크 산업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서비스 개발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용수 자비스앤빌런즈 대표는 "딜로이트 안진과의 협약은 2천만 삼쩜삼 고객들에게 전문 세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이고, 삼쩜삼이 정기 종합소득세에서 부동산세로 세무영역을 확장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납세자의 세무 효율을 높이는 동시에 동종 업계가 상생하는 첫 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협약식은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에 위치한 딜로이트 안진에서 진행됐으며, 딜로이트 안진 홍종성 대표와 자비스앤빌런즈 정용수 CEO를 비롯한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