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1.11.29. (월)

세무 · 회계 · 관세사

오윤진 회계사, 국제중소회계법인자문그룹 위원 선임

한국공인회계사회(회장·김영식)는 국제회계사연맹(IFAC) 산하의 국제중소회계법인자문그룹(SMPAG)의 위원으로 오윤진 회계사가 선임됐다고 16일 밝혔다. 임기는 3년이며, 연임 가능하다. 

 

김영식 회장은 “중소회계법인 및 중소기업의 역할이 중요해진 시기에 국제회계기구에 한국인이 진출한 첫 번째 사례라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우리 회와 회원의 능력을 세계적으로 인정받게 되어 기쁘며, 이를 계기로 중소기업들과 아시아 국가들이 직면하고 있는 문제에 대해 이들의 입장을 적극 대변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오윤진 회계사는 “국제중소회계법인자문그룹 위원으로 선임돼 기쁘게 생각하고, 위원 선임 과정에서 도움을 주신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그동안 쌓아 온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국제무대에서 우리 회계업계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국제회계사연맹(IFAC)는 세계 300만명 이상의 회계사를 대표하는 국제기구로 135여개국 180여개 회계전문가단체가 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국제중소회계법인자문그룹(SMPAG)는 전세계 중소회계법인 및 중소기업을 대변해 국제회계사연맹의 활동에 대해 전략적 자문을 제공하는 자문 기관이다. 중소기업에 대한 관련성을 보장하기 위해 국제 감사기준 등의 제정 프로세스에 정기적이고 시의적절한 자문을 제공하는 등의 역할을 한다. 

 

현재 회계 및 감사와 관련해 국제무대에서 활동하고 있는 국내 인사로는 국제회계사연맹 안영균 이사(한국공인회계사회 상근 부회장)를 비롯해 국제윤리기준위원회(IESBA) 김성남 위원과 회계교육패널의 최달 위원(삼일회계법인 회계사) 등이 있다.

 

그 외 아시아·태평양회계사연맹(CAPA)의 이사로 전용석 회계사(안진회계법인 감사본부장)가, CAPA 감사그룹 위원으로 황재호 회계사(안진회계법인 회계사)가, CAPA 윤리그룹위원으로 오선영 회계사(코스맥스비티아이 감사)가 활동 중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