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2020.09.23 (수)

경제/기업

오비맥주, 토종 돌고래 '상괭이' 보호 환경캠페인

필굿 평화의 날 기념잔 판매수익금 전액 기부방침

오비맥주는 멸종 위기에 처해 있는 토종 돌고래 '상괭이' 보호를 위해 환경캠페인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오비맥주는 발포주 브랜드 '필굿 평화의 날 기념잔'을 제작해 판매 수익금 등 1천만원을 모아 상괭이 보호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세계자연기금 한국본부에 기부할 예정이다.

 

우리나라 토종 돌고래 상괭이는 해양에 무분별하게 설치된 그물에 포획되면서 개체 수가 갈수록 줄어들어 2016년 9월 정부로부터 '해양보호생물'로 지정됐다.

 

지난 9월 21일 '세계 평화의 날'을 맞아 탄생한 기념잔은 소비자의 참여로 디자인이 완성됐다. 기념잔은 '카카오톡 선물하기'를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1인당 최대 2개까지 구매 가능하다. 수익금 전액은 세계자연기금 한국본부의 상괭이 보호 활동에 쓰일 예정이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이번 환경캠페인을 통해 멸종 위기에 처해 있는 우리나라 토종 돌고래를 보호하는데 힘을 보탤 것"이라며 "환경을 생각하는 주류 선도 기업으로서 앞으로도 다양한 경로를 통해 생태계 보호에 앞장설 계획이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