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2.06.14. (화)

관세

[관세청] 불법외환거래 지킴이,  이병학씨 「1월의 관세인」 에 선정

                               

 

 

               

 

 

□ 관세청(청장 김용덕)은 밀수·재산국외도피용 불법자금을 환치기1)계좌를 이용하여 해외로 빼돌린 대중국 최대 환치기조직을 2년간의 끈질긴 추적끝에 검거(507억원 상당, 구속1명·불구속10명)함으로써 관세청의 반사회적 조직밀수척결에 앞장선 서울세관 외환조사2과 7급 이병학(남, 42세)씨를 4,100여명의 관세청 직원 중 근무실적이 가장 우수한 직원에게 수여하는 「1월의 관세인」으로 선정, 1월 19일 시상했다.

 

               

 

 

  ○  동인은 '02.3.24경 국내 거주 조선족들이 은행의 해외송금수수료를 절약하기 위하여 불법 환치기계좌를 이용하여 해외로 송금한다는 정보를 입수하고,

 

   - 국내 223개 은행 본·지점의 혐의자 금융거래내역을 조회하는 등 6개월에 걸친 추적 끝에 전체 자금흐름을 파악하여 증거자료를 확보하고 불법외환거래 수요자 모집·알선책, 환전책, 송금책 등 대 중국 최대 조직밀수단 L모씨 등 11명을 적발·검거('03.12.9)하였다.

 

 

 

               

  ○ 또한, 동인은 국내 통신사들이 통신기자재 수출대금 중 일부를 불법 환치기계좌를 이용하여 받는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세밀한 정보분석을 통해 환치기예금통장 50개와 도장 등 증거를 확보하여, P모씨 등 2명(불법송금 287억원)을 외국환거래법 위반으로 적발·검거(12.17)한 바 있다.

 

  ○  동인은 외환조사업무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자발적 연구모임인 「외환조사발전을위한모임(일명 '외사모')」의 부회장으로 활동함은 물론, 2000년도부터 지금까지 국세공무원교육원에서 외환조사실무, 외국환거래법 등을 강의할 정도로 외환조사 최고 전문가로 통하고 있다.

 

               

 

 

□  「분야별 유공직원」 으로는

 

  ○ 수의계약 대상을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한 공개경쟁입찰을 실시하여  1억4천만원 상당의 예산을 절약하는 등 계약 및 예산집행의 투명성 제고에 기여한 관세청 총무과 6급 김종기(남, 41세)씨를 일반행정분야에,

 

  ○ 인천공항세관 지정장치장 신축공사 업무를 담당하면서 부지확보·설계기간단축(30일), 공사지연의 방지는 물론, 효율적인 화물관리와 우범 화물의 반입을 사전차단하기 위해 동 장치장내 최첨단의 무선바코드 및 X-ray 투시기를 설치하는 등 효율적인 화물관리시스템 구축에 공헌한 인천공항세관 통관지원과 6급 이익표(남, 47세)씨를 수출입통관분야에,

 

  ○ 평소 입국여행자의 금괴밀수 사례·기법을 세밀히 분석, 이를 휴대품 검사업무에 적용함으로써 베트남 승무원의 금괴(1.7kg, 2,800만원 상당) 밀수입사건을 적발한 인천공항세관 휴대품1검사관실 기능10급 김보경(여, 24세)씨를 휴대품통관분야

 

  ○ 관세징수업무에 대한 기획감사를 통해 장기간 미수납 상태로 방치된 건을 적발하여 추징(전국세관 204건, 5억2백만원 상당)함으로써 미수납 세액의 일실방지에 기여한 인천세관 감사담당관실 7급 한형문(남, 46세)씨를 심사업무분야의 유공자로 각각 선정했다

 

               

 

 

□ 관세청은                열심히 일하는 직장 분위기를 조성하고 직원들의 사기진작을 도모하기 위해 매월 관세행정발전에 공이 큰 직원을 「이달의 관세인 및 분야별 유공직원」으로 선정·포상하고 있으며, 이들에게는 특별승진 등 인사우대, 금강산 및 해외 선진국 시찰 등 각종 특전이 부여된다.

 

○ 「이달의 관세인」은 '02년 3월부터 선정하기 시작하여 이번이 22명 째이며,  「분야별 유공직원」은 54명이 선정되었다.

 

               

 

1) 환치기 : 국제간 자금거래시 송금자가 외국환은행을 통하지 않고 중계업자의 국내 계좌에 입금하면 중계업자가 외국소재 자신의 계좌에서 해당 금액을 수취인의 계좌로 송금하는 자금세탁 방법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