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4.07.19. (금)

세무 · 회계 · 관세사

대구세무사회, 지하철역에서 무료 세금상담

 

 

대구지방세무사회(회장⋅이재만)는 19일 세무사제도 창설 62주년에 ‘세무사의 날’ 선포를 기념해
대구시와 함께 지하철 동대구역과 반월당역에서 ‘찾아가는 마을세무사 상담실’을 운영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재만 회장, 서정철 부회장, 김대경 총무이사, 이광용 업무정화조사위원장이 참여했다.


현장 상담은 8명의 마을세무사가 참여한 가운데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진행됐으며, 시민들에게 취득세, 재산세, 양도소득세, 상속세 등 각종 세금에 대한 무료 상담을 실시했다.

 

이재만 회장은 “많은 시민들이 평소 궁금해 하던 세금 문제에 대해 조금이라도 도움을 받을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무료 세금 상담에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세무사회는 화재 발생시에 유독가스를 막고 골든타임 확보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재난 안전용품인 ‘생명구조타올’을 지하철 동대구역과 반월당역에 각각 전달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