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구독하기 2021.09.17. (금)

삼면경

서울국세청 조사과장에 '7공·세대' 대거 배치…국세청장과 인연도

◇…국세청 6월30일자에 이어 7월5일자 국⋅과장급 전보인사로 서울지방국세청 조사국 진용이 모두 짜였는데, 조사과장에 경험이 풍부한 7급 공채⋅稅大 출신을 대거 기용한 것이 특징.

 

국장급 전보인사로 조사3국장을 제외한 조사1⋅2⋅4국장과 국제거래조사국장이 모두 행시 출신으로 임명됐는데, 행시39회 1명, 40회 1명, 41회 2명으로 구성.

 

눈길을 끄는 점은 서울청 5명의 조사국장 중 4명이 호남 출신이며, 특별조사(심층조사)를 담당하는 조사4국장은 김대지 청장 및 임성빈 서울청장과 동향인 부산 출신을 임명했다는 것.

 

또 조사과장 인사 결과, 4국을 제외한 나머지 국의 과장에 세무대학⋅7급 공채 등 비행시 출신을 대거 임명한 반면, 조사4국은 4명의 과장 중 3명을 행시 출신으로 임명한 것이 특징.

 

조사1국은 3명 중 2명, 조사2국은 3명 전원, 조사3국은 4명 중 3명, 국제거래조사국은 3명 중 2명이 7급 공채 또는 세대 출신.

 

김대지 국세청장이 본청 징세과장과 부산청 성실납세지원국장, 서울청 조사1국장으로 근무할 당시 같이 호흡을 맞췄던 인사들이 서울청 조사과장에 수 명 배치된 것에도 눈길.






배너